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윤진성 기자 기사입력  2019/10/21 [09:55]
완도해경, 가을 행락철 수상레저 안전관리 강화
10월27일부터 28일간 특별단속 실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완도해양경찰서(서장 김충관)는 가을 행락철을 맞이하여 수상레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점검을 한 후 다음달 25일까지 특별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최근 3년간 수상레저 사고는 전국 2206건이 발생하였고, 가을철은 바다낚시 등 기구를 이용한 레저 활동이 증가하는 시기임을 감안하여 수상레저 활동자를 대상으로 안전수칙 홍보와 계도활동을 실시한다,


또한, 17일부터 10일간의 계도기간을 거쳐 27일부터 다음달 25일까지 음주, 무면허 운항 등 중대한 수상레저 위반사범에 대한 특별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다.


김충관 서장은 “해상레저객이 큰 폭으로 늘어나는 시기인 만큼 수상레저활동으로 인한 인명피해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관리를 할 것이며, 수상레저객들은 스스로 안전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광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우아한 가(家)' 김진우, 독하다 못해 악해지는 이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카드뉴스 ♣
안산시 생명사랑센터 ‧ 한국철도공사 안산관리역, ‘생명존중을 위한 상호업무협약’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