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오거돈 부산시장이 경제현장을 찾아 종사자들을 격려하고 있다. [자료=부산시]  © 박정우 기자

 

오거돈 부산시장은 설 명절을 맞아 오늘(22일) 오후 경제현장 4곳을 찾아 종사자들을 격려하고 격식 없는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오 시장은 첫 번째 방문지로 강소기업인 한라IMS와 ㈜금양을 찾아 생산공장에서 제조물품을 관람하고 종사자들을 격려하며 기업인과 근로자들의 건의 및 애로사항에 대해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누었다. 이 자리에서 오 시장은 “한라IMS와 ㈜금양은 앞으로 더욱 성장하여 부산경제를 이끌어가는 견인차 역할을 할 것이며, 저는 기업하기 좋은 부산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라IMS는 최근 소재부품장비 강소기업 100프로젝트에 선정되었고, ㈜금양은 세계일류상품 생산기업에 선정되었다.

 

이어서 개금골목시장을 방문하여 동백전 홍보캠페인에 동참하고 설 명절 전통시장 물가를 점검하였다. 오 시장은 이 자리에서 동백전을 직접 결제하는 모습을 보여 부산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의지를 보였다.

 

‘동백전’은 부산지역화폐로 올해 3,000억 규모로 발행되었으며 부산 지역 내 가맹점에 결제 시 이용자에 캐시백을 지급한다. 시는 이를 통해 지역자금의 역외유출을 막고 소상공인의 매출을 증대시켜 골목상권을 활성화할 계획이다.

 

마지막으로 빵천동 문화거리 내 소상공인 지역 빵집인 메트르아티정을 방문해 동백전을 홍보하고 직원들의 애로사항에 대해 격식 없이 이야기를 나누었으며, 오 시장은 “메트르아티정과 같은 소상공인들의 체감경기를 좋게 만들어 웃음꽃이 활짝 필 수 있도록 지역경제 활성화에 ‘올인’하겠다”고 말했다. 

 

내일(23일)도 오 시장은 부산 생명의전화, 문화예술단체 등 민생현장 3곳을 방문해 관계자를 격려하고 격식 없는 소통행보를 이어갈 계획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부산.경남지회 중앙본부 지부장
paradise041@naver.com
국제언론인클럽뉴스 기자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이송빈 레이싱 모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