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서울=국제언론인클럽뉴스) 김진수 기자 = 신 한류가수 신성훈, 최고의 음반제작사 타워레코드와 앨범계약

 

▲ 사진=신 한류가수 신성훈, 日최고의 음반제작사 ‘타워레코드’와 앨범계약  © 김진수 기자

  

일본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신 한류가수 신성훈이 일본 최고의 음반제작사 타워레코드사와 앨범계약을 맺었다. 신성훈은 최근까지 음반제작사 사쿠란 엔터테인먼트3년간 계약을 맺고 활동을 이어 왔다.

 

3년 만에 자신을 히트곡이토시아나타’ ‘다카라노 탄조오등을 탄생 시켜준 회사와의 각자의 길을 걷기로 했다. 신성훈의 일본 소속사 타워레코드는 한국에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이 같은 소식을 전했다. 타워레코드사는 일본에서 음반판매량이 높은 편이다. 음반제작을 전문으로 하는 레코드사이다 보니 음반 판매량과 히트곡을 보유하고 있다는 점과 부드럽고 맑은 보이스가 매력적이다. 여러 가지로 종합해 봤을 때 조건이 잘 맞아 전폭적인 지원하기로 약속하고 함께 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한편 신성훈은 앞으로 한국, 일본 활동 외에도 베트남, 필리핀, 중국, 미국, 브라질 등 전 세계를 돌며 공연을 가질 예정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네파, 운동복 틀 벗어나 트렌드로 자리매김한 레깅스 선보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