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서울=기동취재본부)신종삼 기자=코로나19 감염증 확산 및 최악의 경기 침체 속에서도 관악구민들의 온정의 손길은 여전히 따뜻했다.

▲ 사진=왼쪽 김윤철 관악문화원원장.오른쪽박준희관악구청장  © 신종삼기자

  

관악구(박준희 구청장)‘2020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사업에서 목표액 20억을 초과 달성, 사랑의 온도 100를 뜨겁게 달궜다고 밝혔다.

 

구는 지난해 11월부터 진행한 ‘2020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에서 구민 들의 적극적 참여를 이끌어 낸 결과 성금 104400만 원, 성품 11900만 원으로 총 215300만 원, 역대 최고 모금액을 달성했다.

 

타지자체에 비해 고액기부자 및 기업의 부재에도 불구하고 많은 기업들의 참여와 단체 및 개인들의 후원으로 이루어낸 값진 성과다.

 

탠디, 영은전력, 동방아그로, 세인투게더, 네오환경 등의 기업체에서 성금을 기부했으며, 올해도 변함없이 비타민 장학회 및 사랑나눔후원회 등에서 지속적인 기부를 이어갔다. 개인 기부자들 또한 이에 버금가는 후원의 손길을 전했다.

 

특히, 2005년부터 희망 늘사랑실천운동 직원결연사업을 추진한 관악구 공무원 1,093명은 매월 기부하여 모은 1억 원을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해 눈길을 끌었다.

 

이번 모금활동에는 총 11,554건의 후원금품이 전달되어 저소득 가정 및 사회복지시설(기관) 25,300여 명(개소)을 지원했다.

 

성품은 독거어르신, 장애인, 한 부모 가정 등에 전달하였고, 성금은 어려운 이웃을 위한 생계비, 의료비, 교육비, 난방비 등으로 연중 지원할 계획이며, 현재 2,901명에게 4214만 원을 후원했다.

 

박준희 구청장은 코로나19 감염증 확산 및 경기 침체 속에서도 한마음 한뜻으로 따뜻한 온정의 손길을 모아주신 구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이루어낸 성과라며 더불어 행복한 관악구 만들기에 동참해 주신 모든 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전국기동취재본부장

제보메일 : sam2449@naver.com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네파, 운동복 틀 벗어나 트렌드로 자리매김한 레깅스 선보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