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국=기동취재본부)신종삼 기자=중국 웨이하이시(시장 장하이보)가 9일 '우호도시' 용산구(구청장 성장현)에 보건용 마스크 1만 5000장을 지원했다.

▲ 용산구청 직원 마스크 검수 모습  © 신종삼기자

 

 구는 지난달 웨이하이시 등 중국 자매우호도시 3곳에 코로나19 사태 극복을 응원하는 구청장 친서를 발송한 바 있다.

 

그에 대한 응답으로 웨이하이시가 "위기를 함께 극복하자"는 시장 친서와 함께 마스크를 보내온 것.

 

웨이하이시는 용산구 외 대구시 수성구, 부천시, 군산시, 화성시, 여수시 등에도 마스크를 지원했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코로나19 사태 극복을 위해 마스크를 보내 준 웨이하이시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구와 웨이하이시는 지난 2007년 우호도시 협약을 체결, 대표단 상호 방문 등 꾸준한 교류를 이어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전국기동취재본부장

제보메일 : sam2449@naver.com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네파, 운동복 틀 벗어나 트렌드로 자리매김한 레깅스 선보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