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목포시는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율이 527일 기준으로 95%를 넘어섰다고 밝혔다.

 

전체 102,802가구 중 96,840가구가 신청을 하여 613억원을 지급 완료했다.

 

기초생활수급자, 장애인, 기초연금수급자 등 현금지급 대상 17,124세대(17%)에 지난 58일까지 계좌이체로 현금지급을 완료하였으며, 일반세대는 53,247가구(52%)가 신용체크카드 포인트 충전을 신청했고 선불카드는 26,469가구(26%)가 신청하여 지급을 완료했다.

 

목포시는 신속한 지급을 위해 각 동 행정복지센터 회의실 등 별도공간에서 동 전직원 및 기간제 전담인력을 투입해 시민 불편 최소화에 주력하고 있다.

 

또한 시는 지급률이 95%를 넘어섬에 따라 가구수 재산정, 혼인, 이혼, 자녀 부양관계 인정여부 등 각종 이의신청에 대한 신속 정확한 심사를 통한 지급결정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 관계자는 접수된 이의신청 처리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다만 27일 현재 900여건의 이의신청이 접수되어 순차적으로 처리하고 있. 시간이 다소 소요되더라도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시는 전 시민이 긴급재난지원금을 지급받을 수 있도록 현재까지 지급신청을 지 않은 시민들에게 신청을 독려하고 장애인이나 고령으로 거동이 불편한 1인 가구는 각 동에서

▲ 목포시 전경  © 박성 기자



찾아가는 방문신청 서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김종국이 가족을 위해 선택한 칼로바이 ‘라이프 프로틴’ 홈쇼핑 완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