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무안군(군수 김 산)은 지난 529일 일로읍 망월리에서 농업관련 관계자를 비롯한 농업인 등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드론활용 벼 직파재배 확대 시연회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드론을 활용한 벼 직파재배는 일반적인 벼농사에 필요한 모판에서 모를 기르는 육묘 과정이 없고 경운과 정지작업을 한 뒤에 볍씨를 논에 바로 뿌려서 모를 기르는 것으로 초기 제초제를 주는 과정이 없다는 특징이 있다.

 

그동안 직파재배는 잡초성 벼 방제 어려움과 기계 이앙에 대한 관리가 복잡하고 수확 시 수량과 품질이 떨어진다는 인식으로 인해 재배 확대가 부진하였지만 드론으로 직파재배를 할 경우에 기계이앙 대비 생산비가 ha당 최고 120만원이 절감되고 작업시간도 1/6로 줄이는 효과가 있다.

 

이에 군은 비료 주기, 병해충방제 등 주요 농작업에 드론을 활용하여 일손부족 문제를 해결하고 농작업 생력화를 확대하기 위해농업용 드론 30대를 지원했다.

 

이번 연시회에 참석한 농가는 농업용 드론을 통한 벼 직파과정을 실제로 보니 많은 시간과 노력이 절감될 것 같다라며 경영비 감소로 인한 소득증대 효과가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고령인구가 많은 농촌에서 노동력 절감은 필수적인 과제이기 때문에 드론을 활용한 기술이 핵심이 될 것이라며 드론 뿐 만 아니라 다양한 신기술을 적극 보급하여 노동력 절감에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 드론활용 벼 항공직파모습  © 박성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김종국이 가족을 위해 선택한 칼로바이 ‘라이프 프로틴’ 홈쇼핑 완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