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국제언론인클럽뉴스=경제/사회. 이승현시민기자]  구로구, ‘청년 희망일자리 사업’ 참여자 98명 모집

 

구로구(구청장 이성)청년 희망일자리 사업참여자 98명을 모집한다.

 

구로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사회적 부담이 가중된 청년들을 위해 공공일자리를 제공하는 청년 희망일자리 사업을 추진한다24일 밝혔다.

 

청년 희망일자리 사업은 만 18세 이상 34세 이하의 근로능력이 있는 서울시 거주자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참여자들은 구청, 보건소, 문화재단, 사회복지시설, 마을활력소 등에 배치돼 각종 프로그램 운영과 생활방역 등의 지원업무를 수행한다. 근무기간은 내달 18일부터 1216일까지 4개월이다. 5, 15시간 내외로 근무하며, 시급 8,590원이 적용된다. 간식비 및 주연차수당 별도 지급.

 

참여를 원하는 이는 이달 31일 오후 6시까지 구로구청 홈페이지 새소식란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구로구는 서류심사와 면접을 거쳐 내달 12일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구로구 관계자는 이번 청년 희망일자리 사업이 청년들의 생활안정과 사회진출 준비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들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지원책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문의) 구로구청 일자리지원과 860-2080.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김종국이 가족을 위해 선택한 칼로바이 ‘라이프 프로틴’ 홈쇼핑 완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