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동두천시 중앙동 새마을부녀회 ‘홀몸어르신 밑반찬 봉사’  

 

동두천시 중앙동새마을부녀회(회장 권정순)는 지난 21일 중앙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저소득 노인 30가구를 대상으로 사랑의 밑반찬 나눔봉사를 실시했다.

 

중앙동 새마을부녀회원들은 무더운 여름을 건강하게 보내신 지역의 홀몸 어르신들을 위해, 제육볶음, 어묵볶음, 계란말이 등 건강 밑반찬들을 직접 만들어 정성스럽게 포장했다.

 

권정순 부녀회장은 “소소한 나눔이지만 밑반찬을 전달받고 감사함을 표현해주는 분들이 있어 더욱 힘이 난다.”며, “어르신들이 행복하게 생활하시는데 작으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조성옥 중앙동장은 “더운 날씨에도 나의 일처럼 열정적으로 봉사하는 부녀회원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중앙동 위해 열심히 봉사하는 따뜻한 마음이 지역사회 곳곳에 널리 전달되길 바란다.”는 소감을 밝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김종국이 가족을 위해 선택한 칼로바이 ‘라이프 프로틴’ 홈쇼핑 완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