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온양3동 새마을 집수리 봉사활동 모습    

 

아산시 온양3동 새마을협의회(회장 김명찬·문애경)가 지난 30일 사랑의 집수리 봉사로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이날은 새마을 회원 1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아침부터 관내 저소득 홀몸 어르신 가구를 방문해 구슬땀을 흘리며 낡은 벽지와 장판을 교체하고 낡은 전등과 싱크대까지 교체하는 등 어르신이 쾌적하고 깨끗한 환경에서 불편함 없이 생활할 수 있도록 했다.

 

김명찬·문애경 회장은 집수리 봉사를 통해 “바쁘신 일정에도 아침부터 모여주신 회원 분들께 감사드리며, 우리의 활동이 작으나마 주변 이웃들께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했다.

 

한편, 온양3동 새마을 협의회는 어르신 목욕봉사, 관내 장애인생활보호시설 방문 등을 꾸준히 이어가며 다양한 방면에서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김종국이 가족을 위해 선택한 칼로바이 ‘라이프 프로틴’ 홈쇼핑 완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