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유광옥 기자 기사입력  2019/05/12 [17:31]
‘욕망 밴드’ 몽니, 오늘(11일) 정오 신곡 ‘살아난다’ 발표
밴드 몽니, 싱글 오늘(11일) ‘살아난다’ 발매 ‘프로듀서 이어어택과 협업’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밴드 몽니(보컬 김신의, 베이스 이인경, 기타 공태우, 드럼 정훈태)가 새 싱글 ‘살아난다’가 발매된다.

 

몽니가 오늘(11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곡 ‘살아난다’ 음원과 함께 뮤직비디오를 공개한다.

 

이번 신곡 ‘살아난다’는 새로운 시작의 설렘과 희망의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를 담은 곡으로, 강한 밴드 사운드의 록킹한 음악부터 애절한 감정선을 고스란히 담아낸 록 발라드 등 하나의 록 장르에 국한되지 않고 다양한 음악들을 선보여 온 몽니가 오랜만에 선보이는 리드미컬한 곡이다.

 

특히 30년 지기 절친으로 알려진 국내 유명 프로듀서 이어어택(earattack)과 보컬 김신의가 가수와 작곡가로 만나 몽니 데뷔 이후 처음으로 공동 작업을 통해 선보이는 곡이라는 점에서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한편, 몽니는 KBS ‘불후의 명곡 - 전설을 노래하다’에 출연해 화려한 무대와 재치 있는 입담으로 포털 사이트와 음원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고 국내외 유명 페스티벌에 라인업을 올리며 ‘대세 밴드’로 화려한 활약을 보여주고 있다.

 

 

▲ 사진=맨드 몽니 프로필 단체(사진제공=모던보이엔터테인먼트)     © 유광옥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광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우아한 가(家)' 김진우, 독하다 못해 악해지는 이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카드뉴스 ♣
안산시 생명사랑센터 ‧ 한국철도공사 안산관리역, ‘생명존중을 위한 상호업무협약’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