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서중 국장 기사입력  2019/08/01 [16:49]
청자골 친환경농산물 유기농무역박람회 참가
- 음악 듣고 자란 쌀, 잡곡, 버섯, 유기농 막걸리 선보여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제18회 친환경유기농무역박람회 2019’ 강진군 농산물 판매 현장     © 김서중 국장

 

전남 강진군은 강진군친환경농업인연합회(대표 윤순칠)와 함께 1일부터 3일까지 3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 A홀에서 열리는18회 친환경유기농무역박람회 2019’에 참가해 관내 친환경 제품의 우수성을 홍보한다.

 

이번 박람회는 ()한국유기농업협회가 주최하고 월간친환경과 월드전람이 주관하는 국내 최대 유기농 전문 박람회로 국내외 유기농업의 트렌드와 제품을 한자리에서 확인할 수 있는 뜻 깊은 자리이다.

 

군은 강진군친환경농업인연합회와 친환경유기농무역박람회에 매년 참가해 오고 있다. 특히 올해는 쌀과 잡곡, 막걸리, 버섯 4가지 품목을 전시판매하여 우수한 강진 농산물을 집중 홍보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번 전시판매 제품은 전라남도 유기농 명인이 직접 재배한 영동농장의 음악 듣고 자란 쌀과 대한민국 식품명인이 유기농 쌀로 직접 빚은병영설성막걸리이다. ‘음악 듣고 자란 쌀은 벼에 음악을 들려주는 이색 농법의 친환경 제품으로 큰 관심을 얻었다. ‘병영설성막걸리또한 빼어난 맛과 향으로 소비자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다.

 

윤순칠 강진군친환경농업인연합회장은앞으로도 전국 최고인 강진군 친환경농산물의우수성을 홍보하고 다양한 판촉 활동을 전개해 친환경농산물의 판로 개척의 새로운 전기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 제18회 친환경유기농무역박람회 2019’ 강진군 농산물 판매 현장     © 김서중 국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제18회 친환경유기농무역박람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우아한 가(家)' 김진우, 독하다 못해 악해지는 이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카드뉴스 ♣
안산시 생명사랑센터 ‧ 한국철도공사 안산관리역, ‘생명존중을 위한 상호업무협약’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