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진수 기자 기사입력  2019/01/04 [07:44]
관악구, 더 안전한 도림천 위해 안전차단문 설치
- 재난에 강한 도림천 위해 진출입로 11개소에 안전차단문 설치 완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폭우 시, 하천변 고립사고에 대비하여 도림천 진출입로 11개소에 안전차단문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 도림천 안전차단문 신림2교 설치     © 김진수 기자

 

도림천은 자전거길, 산책로, 운동시설 및 광장 등 다양한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어많은 주민들이 찾는 관악구의 대표적인 수변공간이다.

 

그러나 도림천은 진출입로가 46개소로 많아, 야간시간대 등에 기습적인 폭우가 내릴 시, 출입통제에 다소 어려움이따라 안전사고의 우려가 있었다.

 

그 동안 구는 강우 또는 폭우에 대비하여 안내방송, CCTV, 문자전광판 등을 설치하고인력을 동원한 출입통제방식으로 고립사고에 대비해 왔으나, 최근 단시간 내 내리는 국지성 폭우가잦아짐에 따라 보다 안전한 출입통제의 방식이 필요하게 되었다.

 

이에 따라, 구는 구청 내 재난상황실에서 원격 제어가 가능한 안전차단문을 설치하여 강우 또는 폭우 시, 신속한 출입통제로 고립사고를 방지할 수 있도록 대응능력을 갖췄다.

 

구에 따르면, 지난해까지시비 2억원을 확보하여 동방1교 등 주요 진출입로 11개소에 안전차단문을 설치했으며, 올해에도시비 3억원을 확보해 더 많은 진출입로에 안전차단문을 설치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준희 구청장은 주민의 안전을 최우선 목표로, 작은 의견에도 귀를 기울여 더욱 안전한 관악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광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키즈 걸그룹 '파스텔 걸스' 13~15세 편성 신곡 '웃귀박'발표 활동 개시
광고
광고
광고
♣ 카드뉴스 ♣
안산시 생명사랑센터 ‧ 한국철도공사 안산관리역, ‘생명존중을 위한 상호업무협약’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