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진수 기자 기사입력  2019/01/08 [07:31]
관악, 광장형 휴게공원‘남현예술정원’개장
문화와 예술, 만남과 휴식이 공존하는 예술·문화 광장 ‘남현예술정원’준공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만남과 예술이 공존하는 남현예술정원을 조성하고 오는 9, 지역주민들과 함께 공원 개장을 기념하는 축하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사당역 6번 출구에 위치한 남현동 수경공원은 노후화된 녹지대와 고장 난 분수대가 미관을 해치고, 인근 소공원은 지상주차장으로만 이용되어 시민의 이용도가 낮은 공원이었다.

 

구는 남현동 수경공원의 노후화되고 어두웠던 시설을 철거하고 다양한 문화예술 행사를 진행 할 수 있는 광장형 휴게공원 형태로 재조성하여 지난해 26일 준공을 마쳤다.

 

남현예술정원이라는 공원의 명칭은 남현동 일대에 위치한 예술인 마을의 상징성과 다양한 형태의 공연 및 행사 등을 개최할 수 있는 공원이라는 의미를 담아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해 최종 선정되었다.

남현예술정원은 예술인마당, 남태령마당, 둘레길마당 등 각각의 이야기가 있고 지역의 특색을 알리는 공간으로 구성된다.

 

특히, 이번 남현예술정원조성사업은 어린이, 청소년, 어르신 등 다양한 연령층의 주민이 이용할 수 있도록 지역주민의 의견을 적극 수렴하여 설계되었다는 점이 특징이다.

 

 

본격적인 개장을 앞둔 남현예술정원은 앞으로 예술인 마을과 지역주민이 중심이 되어 다양한 문화예술 공연 및 여가 프로그램 등을 진행하는 대표적인 문화 공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관악산 등산객들과 지하철을 이용하는 시민에게 만남의 장, 휴식공간을 제공함은 물론, 많은 유동인구가 유입되어 사당역 일대 관악구 지역 상권에도 큰 발전이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지역상인회는 공원을 개방하니 깨끗해진 주변과 환해진 경관 덕분에 벌써부터 지역 상권이 활기를 띄고 있다.”, “그동안 참고 기다렸던 보람이 있다고 전했다.

 

박준희 구청장은 지역주민들이 편히 만나고 쉴 수 있도록 조성된 아름답고 쾌적한 남현예술정원은 앞으로 문화와 예술, 만남과 소통이 공존하는 관악의 또 다른 랜드마크가 될 것이라며, ”다양한 문화예술 활동 실시로 지역 상권 발전에도 큰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광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디아이피엠엑스(DIP MX),5월5일 어린이날 축하공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카드뉴스 ♣
안산시 생명사랑센터 ‧ 한국철도공사 안산관리역, ‘생명존중을 위한 상호업무협약’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